컴퓨터메이트, 엔쓰리엔과 스마트팩토리 사업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컴퓨터메이트(대표 서상인·김성호)는 엔쓰리엔(대표 남영삼)과 손잡고 스마트팩토리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컴퓨터메이트는 자동차부품 제조사에 특화된 생산실행시스템(MES)을 보유한 기업이며, 엔쓰리엔은 독자적 시각화 기술을 기반으로 영상, 스카다, 센서 등 다양한 사물인터넷(IoT) 정보를 한 화면에서 실시간 볼수 있는 기술을 갖고 있다. 두 기업은 스마트팩토리와 시각화 기술을 접목, 새로운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출시와 마케팅 등 전략적 파트너십을 진행할 계획이다.

김성호 컴퓨터메이트 대표(오른쪽에서 세번째)와 이준호 엔쓰리엔 이준호 상무가 전략파트너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한 모습.
<김성호 컴퓨터메이트 대표(오른쪽에서 세번째)와 이준호 엔쓰리엔 이준호 상무가 전략파트너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한 모습.>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