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홈쇼핑, '마포 행복나눔 푸드마켓'에 생필품 기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공영홈쇼핑은 24일 서울 마포 행복나눔 푸드마켓에 약 100만원 상당 생활 필수품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지역 내 취약계층을 돕고 나눔과 상생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마포 행복나눔 푸드마켓은 구세군이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운영하는 복지 공동체다. 생활필수품 등을 기부 받아 어려운 이웃에게 무료 제공한다.

공영홈쇼핑은 지난 2017년 관내 사회복지 증진을 위해 마포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원봉사단 '따공'을 발족했다. 이후 지속적으로 배식봉사, 환경 정화 활동, 물품 기부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

공영홈쇼핑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사회 복지를 증진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모범적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남상영 마포행복나눔푸드마켓1호점장(가운데)과 공영홈쇼핑 직원들
<남상영 마포행복나눔푸드마켓1호점장(가운데)과 공영홈쇼핑 직원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