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컴퓨팅마켓 2019]글루시스, '애니스토 엔터프라이즈' 주목 끌어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공공컴퓨팅마켓 2019]글루시스, '애니스토 엔터프라이즈' 주목 끌어

글루시스(대표 박성순·김경훈)는 이번 '공공컴퓨팅마켓 2019'에 자체 기술로 완성한 소프트웨어(SW) 정의 스토리지인 '애니스토 엔터프라이즈(AnyStor Enterprise)'를 선보여 주목을 끌었다.

애니스토 엔터프라이즈는 글러스터 FS를 바탕으로 글루시스의 오랜 개발력이 집중된 결정체라 할 수 있는 제품이다. 어떤 경우에라도 서비스 중단 없이 데이터 증가에 따라 스케일아웃이 가능할 뿐 아니라 하드웨어에 얽매이지 않아 기존 스토리지 시스템에 비해 비용 절감 효과가 뛰어나다.

기본적으로 스케일업, 스케일 아웃을 지원해 필요에 따른 선택폭이 크다. 또 사용자 환경에 맞춰 게이트웨이 모델로도 제공된다.

대형 오피스나 데이터센터에서도 물론 활용될 수 있지만, 소규모 데이터센터를 넘어 최근 각광 받고 있는 마이크로데이터센터에도 적용할 수 있다. 글루시스 관계자는 “시스템 구축부터 운용, 유지 보수를 뒷받침하는 우수한 기술 지원 인력을 확보하고 있어서 어떠한 고객 요구에도 맞춤형으로 대응할 수 있으며, 빠르게 변화하는 기술과 각종 환경에 적합한 솔루션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