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L,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KMDICA)과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왼쪽부터) 이재화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사장과 이진기 UL코리아 전무가 25일 양사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화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사장과 이진기 UL코리아 전무가 25일 양사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안전과학 회사 UL이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KMDICA)과 국내 의료기기 제조사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진기 UL코리아 전무, 이재화 KMDICA 이사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사는 다양한 의료기기 안전 테스트 분야에서 협력한다. UL은 KMDICA에 소속된 회원사를 대상으로 생체적합성, 유전자 독성, 세포독성 반응을 포함한 전임상 독성시험과 관련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회원사가 UL을 통해 해당 시험검사를 진행할 경우 5% 금액을 할인받을 수 있다. 또한 양사는 글로벌 시장 진출과 안전 인증에 필요한 업계 최신 동향과 UL 안전규격에 대한 정보를 함께 공유하는 세미나도 공동 개최한다.

이재화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사장은 “의료기기 산업은 성장 잠재력이 높은 시장으로 최근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는 의료기기 제조사 또한 지속 증가 추세”라면서 “UL 안전 인증 전문성을 바탕으로 해외 진출과 성장을 효과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커스 코르칠리우스 UL 헬스케어 & 라이프사이언스 총괄전무는 “주요 의료기기 수출국으로서 한국 입지가 공고한 가운데 의료기기 인증·테스트를 위한 외부 지원 또한 강화돼야 한다”며 “이번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과 협력을 통해 당사 서비스에 대한 조합 회원사 접근성을 높이고 글로벌 시장에서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성다교기자 dk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