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렉센스, 과기정통부 산하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과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플렉센스가 2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과 바이오 융복합 분야 진단 및 모니터링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오른쪽)와 신용범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장. (사진=플렉센스)
<플렉센스가 2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과 바이오 융복합 분야 진단 및 모니터링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오른쪽)와 신용범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장. (사진=플렉센스)>

면역진단 바이오 센서 전문기업 플렉센스(대표 김기범)는 2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연구단장 신용범)과 바이오 융·복합 분야 진단 및 모니터링을 위한 공동 연구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은 BT·IT·NT 융·복합 기술을 이용해 바이오 유해물질 검출과 모니터링, 조기 진단을 위한 시스템 개발과 관련 원천기술 확보를 목표로 하는 국책연구기관이다.

플렉센스는 바이오나노헬스가드연구단과 업무협약을 통해 바이오 유해물질 조기 퇴치를 위한 공동연구는 물론 인력교류, 연구시설과 장비 활용, 제품 생산 지원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업무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를 바탕으로 현재 주력 제품인 엑셀 엘리사(ACCEL ELISA), 프로퀀트(Pro Quant) 성능도 개선한다.

김기범 플렉센스 대표는 “플렉센스가 보유한 바이오센서 플랫폼 기술을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다양한 기술과 경험, 연구 인프라를 보유한 국가연구기관의 도움이 절실했다”면서 “플렉센스의 기술이 국가적 과제인 H-GUARD(Health-Global Ubiquitous Autonomous Rapid Detection) 시스템 개발에 일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플렉센스는 2012년 3월 설립된 바이오 센서 전문 벤처 기업이다. 독자 나노코팅 기술과 면역진단센서 플랫폼 기술을 이용해 기존 제품 대비 3분의 1 시료량으로 20분 이내에, 고감도 시료분석이 가능한 면역분석키트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신약개발을 위한 항체스크리닝, 질병 조기진단, 식품 유해물질 분석과 총 단백질 정량분석 등 다양한 분야에 사용된다.

정현정 배터리/부품 전문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