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로 '리퍼비시 아이폰' G마켓서 판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CJ헬로 '리퍼비시 아이폰' G마켓서 판매

애플 '리퍼폰' 절반 가격으로 품질이 보장된 중고 아이폰을 구입할 수 있게 됐다.

CJ헬로가 이베이코리아와 손잡고 G마켓에 '셀러 리퍼비시폰(Seller Refurbish)'을 출시했다.

아이폰7 128G(39만6000원), 아이폰8 64G(59만 4000원), 아이폰8 256G(69만 3000원) 등 3종을 선보였다. 3종 모두 애플 생산·AS전문 공인업체 폭스콘이 재생산한 제품으로 100% 정품이다.

CJ헬로는 “자급제 방식으로 단말만 구매 가능하다”며 “유심(USIM) 요금제와 결합하면 단말 가격을 할인받을 수 있다”고 소개했다.

CJ헬로가 출시한 셀러 리퍼비시폰은 협력업체를 통해 수집해 판매하는 것으로 애플이 AS센터를 통해 접수한 아이폰을 재생산하는 '제조사 리퍼(CPO:Certified Pre-Owned)'와 차별화된다.

CJ헬로는 글로벌 유통구조를 줄이며 가격을 낮췄다.

전국 12곳 'SKY서비스센터'에서 6개월간 무료 AS 가능하고 이후엔 애플 공식 서비스센터를 통해 AS받을 수 있다. 액정과 외관은 새 제품과 동일하고 배터리는 95% 이상 성능을 보장한다.

조강호 CJ헬로 모바일사업본부장은 “단말기만 구매할 수 있는 '리퍼비시 아이폰'은 자급제 확산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이어 “온라인몰을 통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리퍼폰을 구매하고 유심(USIM)요금제와 결합해 사용하면 통신비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용주 통신방송 전문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