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크,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참가기업 모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글렌 영 한국머크 대표가 27일 서울 강남 한화드림플러스에서 열린 2019 유럽 글로벌기업 오픈 이노베이션 with Korea에서 오픈 이노베이션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한국머크)
<글렌 영 한국머크 대표가 27일 서울 강남 한화드림플러스에서 열린 2019 유럽 글로벌기업 오픈 이노베이션 with Korea에서 오픈 이노베이션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한국머크)>

머크는 유망 스타트업을 선발해 지원하는 글로벌 머크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에 참가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후보 스타트업은 독일 본사에 있는 머크 이노베이션 센터나 상하이에 있는 중국 이노베이션 허브 중 한 곳을 선택해 지원할 수 있다.

글렌 영 한국머크 대표는 유럽 글로벌 기업과 국내 스타트업의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을 위해 KOTRA(사장 권평오)와 창업진흥원(원장 김광현)이 27일 개최한 '2019 유럽 글로벌기업 오픈 이노베이션 with Korea'에서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을 설명했다.

글렌 영 대표는 “한국 스타트업이 머크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으로 세계 스타트업과 협업한다면 스타트업은 머크의 풍부한 파트너십 경험을 활용해 시장에 적용 가능한 사업 개발을 앞당기고 머크는 현재 사업을 넘는 혁신을 견인할 새로운 자극제를 확보하게 돼 함께 성장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독일과 중국에서 동시에 진행하는 머크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은 머크 혁신 프로젝트는 물론 머크 3대 사업 분야와 스타트업을 연결해 공동 사업개발과 지속가능한 파트너십을 추구한다.

선발된 스타트업은 3개월 동안 최대 5만유로 사업 지원금을 받는다. 5만여명 전문가로 구성된 글로벌 네트워크를 이용한 심도 있는 사업 코칭을 받으며 머크 고위 경영진이 참여하는 멘토링 기회가 주어진다.

독일 담스타트로 선발된 스타트업은 머크 이노베이션 센터에 입주해 메이커스페이스와 같은 시설에서 시제품을 제작해 볼 수 있다. 중국의 경우 머크 중국 네트워크는 물론 사업 초점과 생태계가 서로 다른 광저우, 베이징, 상하이 머크 사이트를 활용할 수 있다.

액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은 독일과 중국 모두 2020년 1월 중순부터 4월까지 동시 진행한다. 프로그램 종료 이후에도 스타트업은 각 장소에서 입주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이번 프로그램 응모 기한은 오는 8월 25일까지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