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규 신임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강한 추진력으로 성과 창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진규 신임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강한 추진력으로 성과 창출"

“청렴을 기본으로 업무를 공정하고 투명하게 처리하고, 상호 존중하며 솔선수범하는 조직을 만들겠습니다. 낮은 자세로 늘 현장과 소통하고 창의적으로 혁신을 지속, 강력한 추진력으로 성과를 창출해 나가겠습니다.”

김진규(55) 신임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이 지난 1일 취임식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 대전 미래를 여는 정보문화산업 선도기관'을 새 비전으로 제시하며 혁신을 예고했다.

김 원장은 사업재편과 협업 연계강화, 신규 국고사업의 성공적 확보, 산·학·연·관 협업체계 구축, e스포츠 및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콘텐츠 집중 육성, 대전 4차 산업 선도, 창업활성화를 위한 종합지원 체계 구축, 시민 참여와 향유기회 확대 등 사업혁신 방안을 내놨다.

또 조직 운영 기본 철학으로 'DICA way'를 정립했다. 이를 바탕으로 공정하고 투명한 지원 사업 추진체계 구축, 공정한 인사평가, 직원 능력 향상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도입, 내·외부 고객을 위한 의견수렴 및 소통 등 경영혁신을 이뤄 가겠다는 의지다. 이를 위해 'Clean DICA, 우리의 자부심입니다'라는 새로운 조직문화도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김 원장은 삼성전자 미디어콘텐츠센터 전략기획그룹장 출신으로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전략콘텐츠본부장, 산업정책본부장, 게임·차세대콘텐츠산업본부장 등 요직을 거친 IT·문화콘텐츠 전문가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