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공덕역에 세계 최초 5G 갤러리 연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과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이 지하철 6호선 공덕역 문화예술철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왼쪽)과 김태호 서울교통공사 사장이 지하철 6호선 공덕역 문화예술철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LG유플러스가 세계 최초로 5G와 문화예술을 결합한 'U+5G 갤러리'를 선보인다. 〈본지 6월 25일자 2면 참조〉

LG유플러스는 서울교통공사와 '지하철 6호선 공덕역 문화예술철도 구축' 업무협약을 교환했다.

양 기관은 6호선 공덕역 역사 공간을 다채로운 문화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문화예술철도'로 변화시킬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5G 기술을 활용, 작품을 증강현실(AR)로 관람하는 'U+5G 갤러리'를 8월 공개할 예정이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시민이 지하철이라는 공공 공간에서 문화예술에 관심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5G기술이 갤러리를 관람하는데 또 다른 감동을 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