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도 인근 ‘한상드림아일랜드' 착공… 영종국제도시에도 ‘눈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인천 영종도 인근 ‘한상드림아일랜드' 착공… 영종국제도시에도 ‘눈길’

최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영종 한상드림아일랜드 착공식’을 가졌다고 6월 25일 밝혔다.

한상드림아일랜드는 332만㎡ 규모로, 인천항 수심 유지를 위해 바다에서 퍼낸 준설토를 매립하여 조성한 대규모 부지를 활용한 곳이다. 이 현장은 인근 인천국제공항 등과 연계한 국제적인 해양관광 명소를 조성하는 것이 목표이다.

이 사업은 민간자본 총 2조321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며, 오는 2022년에 완공할 계획이다. 또한 드림아일랜드에는 워터파크, 아쿠아리움을 비롯하여 특급호텔, 복합 쇼핑몰, 교육 연구시설, 테마공원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지난 2016년 경제청은 인천경제자유구역 개발계획을 승인하고, 2017년에는 사업시행자 지정 및 실시계획승인 등 각종 행정절차를 거쳤다. 이번 사업을 통해 15조원의 생산유발 효과, 1만8000명의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4월 28일, 인천시는 해외 수준의 복합리조트 단지를 조성한다는 계획을 내보였고, 정부 또한 관광산업 혁신을 위해 다양한 복합리조트가 필요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인천시의 복합리조트 단지 조성에 대한 훈풍은 영종국제도시에도 이어지고 있다.

그중 인천광역시에 위치한 영종하늘도시 ‘우미린 2단지’는 전용면적 84㎡ 1287세대 중 1250세대 이상이 입주해 있는 단지로 잔여세대 할인 분양을 진행하고 있다. 주변에 중심상업지구, 우수한 교육여건 등이 갖춰져 있으며, 근접 학교로는 영종 초등학교, 하늘고, 과학고, 국제고 등이 있다.

한편, 영종국제도시 내 새 아파트들은 합리적인 매매가로 실수요 및 투자자들의 눈길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온라인뉴스팀 (on-new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