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전기차 급속충전기 24시간 개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폐공사 전기자동차 급속 충전소
<조폐공사 전기자동차 급속 충전소>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는 대전 본사와 ID본부에 각각 개방형 전기자동차 급속 충전기 1기를 설치·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조폐공사는 지난해 대전시와 협약을 맺고 국민에게 개방 운영되는 전기차 급속 충전기 설치를 준비했다. 해당 충전기 사용 요금은 카드로 결제해야 하며 24시간 운영한다.

채종천 조폐공사 기술처장은 “개방형 급속 충전기 설치가 친환경 자동차 저변 확대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환경보전 및 에너지 절감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