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한국MS와 클린 소프트웨어 정착 위한 MOU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롯데하이마트(대표 이동우)는 12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 서울에서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클린 소프트웨어(SW) 정착'을 위한 양해각서를 교환했다.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정품 SW 사용 권장 캠페인을 시행했다. 1월부터 전국 460여개 롯데하이마트 매장 PC전문 판매 상담사원에게 정기 교육을 실시했다. 정품 SW의 효과적 활용 방법, 불법 SW 사용 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등을 알렸다.

매장 내 정품 SW 이용을 장려하는 연출물을 부착, 고객 구매를 장려했다. PC코너에 알림판을 진열하는 한편 PC와 '오피스 H&S 2019'를 묶음 판매했다. PC전문 판매 상담사원은 PC와 정품 오피스 동시 구매를 장려했다.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는 “건전한 소비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협력사와 다양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왼쪽)와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사장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왼쪽)와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사장>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