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지놈, 16일 '가던트360 액체생검 검사' 심포지엄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GC녹십자지놈이 美 가던트헬스AMEA와 가던트360 서비스 국내 출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GC녹십자지놈이 美 가던트헬스AMEA와 가던트360 서비스 국내 출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GC녹십자지놈(대표 기창석)은 16일 서울 파르나스호텔에서 가던트헬스AMEA사의 비침습 암유전체 돌연변이 분석검사인 '가던트360 액체생검 검사' 출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미국 가던트헬스는 혈액에 떠돌아다니는 암세포 유래 DNA 조각인 Cell-free DNA를 염기분석법으로 분석하는 유전자분석기업이다.

GC녹십자지놈은 올 3분기 내에 가던트360 액체생검 검사를 국내에 출시할 계획이다. GC녹십자지놈은 이 서비스를 통해 △암 유전체검사 포트폴리오 확장·강화 △기존 암 유전체검사와 시너지 효과 △새로운 시장 발굴 등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가던트헬스가 개발 중인 신규 검사 조기 도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파트너십을 이어간다.

기창석 GC녹십자지놈 대표는 “혈액으로 암 특이 돌연변이를 검출하는 검사인 가던트360 액체생검 검사로 조직검사가 어려운 환자 치료 가능성을 높여주고, 예방적 차원 치료를 실현해 정밀의료를 통한 맞춤 치료제 선택 기회까지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성다교기자 dk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