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폭염 대비 선로안전 집중 점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여름철 이상고온에 대비해 선로안전에 대해 집중 점검했다고 12일 밝혔다.

여름철 철도선로 불안정성에 대비해 통풍불량, 일조량 과다로 온도상승 우려가 큰 경부고속선 오송~천안 구간 등 18개 취약개소에 대해 점검을 시행했다.

선로변에 설치된 자동살수장치, 레일온도 측정장치, 차열페인트 도포상태 등 관리 현황을 점검하고, 열차로 현장을 순회하며 안전위험 요인을 살폈다.

김영하 철도공단 시설본부장은 “지난해 기록적인 폭염에 이어 올해도 7월 초부터 폭염 주의보 와 경보가 발령됨에 따라 철도 안전에 대한 국민의 관심이 높다”면서 “철저한 철도시설 관리 와 신속한 대응으로 폭염 시에도 안전한 철도시설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