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경제전쟁]美, 日 전략물자 논란 관련 “한미 간 제재 이행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미국 국무부
<미국 국무부>

미국 국무부는 일본 측이 제기한 한국 정부의 전략물자 수출 통제 부실 의혹에 대해, 제재 이행을 포함한 대북 조율이 한미간에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국무부 대변인실 관계자는 12일(현지시간) "한미는 북한과 관련한 우리의 노력을 긴밀히 조율하며, 유엔 제재의 완전한 이행을 보장하기 위해 서로 협력한다"고 밝혔다고 미국의소리(VOA)방송이 13일 보도했다.

이 국무부 관계자는 일본이 대 한국 수출 규제 조치의 근거로 한국의 대북 제재 위반(전략물자 반출)을 주장한 데 맞서 청와대가 제안한 '국제기구의 대(對) 한일 공동 조사 방안을 지지하느냐'는 VOA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12일 한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일본 측이 대 한국 수출규제 조치 근거로 전략물자 수출 통제와 맞물린 '한국의 대북제재 위반' 의혹을 제기한 데 대해 실제 위반사례가 있는지 한일 양국이 동시에 국제기구 조사를 받자고 제안한 바 있다.

한편 일본 측은 같은 날 일본의 수출제한 조치 관련 한일 '양자 협의'에서 자신들의 조치는 전략물자의 대북 유출과는 무관하다는 점을 밝혔다고 산업통상자원부가 설명했다.

강해령기자 k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