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에너지산업 육성 산학연 협력 강화 모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광주시는 12일 광주테크노파크에서 회의실에서 '에너지산업 협업방안 모색을 위한 산학연협의회 통합 간담회'를 열고 에너지 산업 육성 방향을 협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에너지산업을 비롯해 광·전자·디자인·정보통신기술(ICT) 산업 등 5개 분야 기업체와 지역 연구기관, 대학 등 관계자 50여 명이 모여 에너지산업과 연계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시는 국가 에너지정책 방향과 급변하는 기술혁신 시대에 대응하고 지역 경제 육성을 위해 산학연과 협력해 차세대 에너지신산업 기술 개발과 기업의 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기술이전을 집중 추진하고 있다.

또 지역 에너지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에너지산업 육성 방향을 마련 중이다. 이와 연계해 에너지산업에 진출을 희망하는 연관 기업군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특화분야 협업과제를 발굴하고 있다.

간담회에서는 지역 기업과 연구기관, 대학이 함께 에너지산업과 연계해 분산발전, 에너지 ICT, 인공지능(AI) 연계 융복합 분야, 에너지 저장 및 변환, 직류(DC) 기반 산업 등 과제 발굴과 기술 개발에 협력키로 했다.

이를 위해 에너지산업과 연계한 기술 개발과 협업을 희망하는 기업군과 지역 연구기관, 대학 등이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세부적인 과제 발굴, 기술 개발 및 이전 등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손경종 시 전략산업국장은 “시는 지역 기업 중심의 에너지산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산학연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에너지산업 기술개발과 함께 기업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며, “4차산업 혁명시대에 선제 대응해 에너지산업 메카도시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는 12일 광주테크노파크에서 회의실에서 에너지산업 협업방안 모색을 위한 산학연협의회 통합 간담회를 열고 에너지 산업 육성 방향을 협의했다.
<광주시는 12일 광주테크노파크에서 회의실에서 에너지산업 협업방안 모색을 위한 산학연협의회 통합 간담회를 열고 에너지 산업 육성 방향을 협의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