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LINC+사업단, 대학생 대상 '게임개발자 과정' 운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남대 사회맞춤형산학협력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재국)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탁용석)과 공동으로 여름방학기간인 15일부터 8월 7일까지 대학생을 대상으로 '게임개발자 과정'을 개설해 운영에 들어갔다.

이칠우 전자컴퓨터공학부 교수(정보전산원장)가 담당하는 교육은 게임개발 기초이론과 프로그래밍 언어, 유니티 3D 등의 게임제작 툴 관련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학생들이 직접 게임을 제작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는 데 주안점을 두고 있다. 2학기에는 캡스톤디자인 정규 교과목을 편성해 운영할 예정이다.

사업단이 지난 2년간 게임개발자 과정을 운영한 결과 학생들이 각종 경시대회에 입상하거나 창업하는 등 좋은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향후 문화예술교과 및 비교과 과정으로 문화예술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다양한 산학협력 시범사업도 운영할 계획이다.

전남대 LINC+사업단이 여름방학기간 운영하는 대학생 대상 게임개발자 과정 운영 포스터.
<전남대 LINC+사업단이 여름방학기간 운영하는 대학생 대상 게임개발자 과정 운영 포스터.>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