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렉트스타, 카카오벤처스서 4억원 투자유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크라우드소싱 기반 인공지능(AI) 데이터 플랫폼 '셀렉트스타'가 카카오벤처스에서 4억원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로 셀렉트스타는 시드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셀렉트스타는 카이스트 출신 공동창업자로 구성해 지난해 12월 카이스트 스타트업 경진대회 E5에서 최종 우승한 팀이다.

셀렉트스타는 기업이 의뢰한 AI 데이터를 크라우드소싱 방식으로 수집과 가공한다. 자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캐시미션'에서 사용자는 데이터 생산에 필요한 간단한 미션을 수행하고, 환전 가능한 포인트를 보상받는다.

셀렉트스타는 철저한 데이터 검수 과정을 중시한다. 앱 내 생산된 데이터는 AI와 사용자 협업을 통한 이중 검수를 거쳐 최대 99%까지 신뢰도를 높인다. 미션을 수행하는 사용자도 자격 테스트와 가이드라인을 통해 참여 활동을 지속 관리받는다.

LG CNS, 한국정보화진흥원, 카이스트 등 30개 이상 고객사에서 셀렉트스타 플랫폼을 경험하고 있다.

신호욱 셀렉트스타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셀렉트스타는 더 많은 기업과 사용자 간 연결을 통해 기업에게는 고품질 데이터를, 사용자에게는 합리적인 보상을 제공할 수 있는 신뢰 높은 플랫폼을 구축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기준 카카오벤처스 부사장은 “카이스트 E5 경진대회 멘토를 담당하면서 셀렉트스타가 빠르게 고객사와 사용자를 유치하고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는 실행력을 높게 평가했다”면서 “앞으로 셀렉트스타가 사람을 이해하는 AI 기술을 선도하는 중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셀렉트스타, 카카오벤처스서 4억원 투자유치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