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페이코, 환전지갑 서비스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N페이코, 환전지갑 서비스 출시

NHN페이코(대표 정연훈)가 KEB하나은행(행장 지성규)과 손잡고 '페이코 환전지갑'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페이코 앱으로 외화를 간편하게 환전 신청하고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서비스다. 주요 외화인 달러(USD), 엔화(JPY), 유로(EUR)를 비롯해 뉴질랜드(NZD), 스위스(CHF), 싱가포르(SGD), 영국(GBP), 중국(CNY), 캐나다(CAD), 태국(THB), 호주(AUD), 홍콩(HKD) 등 총 12종 외화를 취급한다.

이용자는 페이코에 등록한 모든 계좌를 이용해 필요한 외환 환전 서비스를 신청하고, 수령일에 인천국제공항지점, 환전소를 포함한 전국 KEB하나은행 영업점에서 실물 통화를 수령할 수 있다.

환전해서 매입한 외국 통화를 보관할 수 있는 모바일 지갑 기능도 제공한다.

특히 '목표환율 설정' 기능을 제공해 본인이 원하는 환율에 도달하는 시점에 알려준다.

지갑 기능을 이용하면 환율이 떨어졌을 때 미리 외화를 구매해두고 실물 재화가 필요한 시점에 찾아 쓰거나 환율 추이에 따라 재환전이 가능하기 때문에 환테크에 유용하다. 재환전된 원화는 본인 계좌 또는 페이코포인트 등으로 선택해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다음 달 31일까지 달러(USD) 환전 시 실적이나 횟수 제한 없이 100% 환율 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