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IT특성화고와 산학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진옥동 신한은행장(가운뎃줄 왼쪽 네 번째)과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 학생들이 기념촬영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가운뎃줄 왼쪽 네 번째)과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 학생들이 기념촬영했다.>

신한은행(행장 진옥동)은 ICT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 10개 IT특성화고와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산학협력은 IT분야 인재와 전문 직업인 양성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학생이 금융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진옥동 행장을 비롯한 신한은행 임직원과 특성화고 학생, 교사 등 70여명이 참석한 협약식은 변화된 디지털 시대에 맞춰 태블릿PC를 이용한 협약서 서명과 QR코드 이벤트 등이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진 행장은 “참석한 학생들은 새로운 길을 간다는 자부심을 갖고 신한은행과 함께 새로운 디지털 시대를 이끌 주역으로 성장해 달라”고 말했다.

산학협력 프로그램에 참가한 학생은 여름방학을 이용해 7월 22일부터 3주동안 신한은행 ICT직원과 함께 은행 디지털 서비스의 사용자 경험·이용자 환경(UX·UI) 개선 아이디어를 연구하고, 현장 견학, 실제업무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예정이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