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인력공단-DGB금융지주,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활용·확산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산업인력공단과 DGB금융지주는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활용·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16일 맺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16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DGB금융지주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활용 및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왼쪽 네번째부터),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이 협약서를 들어 보였다. [자료: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은 16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DGB금융지주와 국가직무능력표준(NCS) 활용 및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왼쪽 네번째부터), 김태오 DGB금융지주 회장이 협약서를 들어 보였다. [자료:한국산업인력공단]>

NCS은 산업현장에서 직무를 수행하기 위해 요구되는 지식·기술·소양 등 내용을 국가가 산업부문별·수준별로 체계화한 것이다.

두 기관은 NCS 기반 '기업인사평가시스템' 개발에 협력하고, 개발된 시스템은 산업인력공단의 'NCS 기업활용 컨설팅'에 참여한 중견·중소기업들에게 무상 배포한다.

김동만 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은 “양 기관 협업을 통해 중견·중소기업의 체계적인 인사관리를 지원하고 생산성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며 “기업현장에 시스템이 확산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함봉균 정책(세종) 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