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예보, 협력체계 강화…정보공유 대상 확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금감원-예보, 협력체계 강화…정보공유 대상 확대

금융감독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예금보험공사와 금융회사 분석 정보 공유 범위를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금감원은 예보에 금융회사 경영실적분석 등 내부 분석자료 15종을, 예보는 금감원에 핵심 리스크(위험) 이슈 분석 등 자료 15종을 제공한다.

앞서 금감원과 예보는 1999년부터 정보를 공유했다. 현재 금융회사가 제출한 정기보고서 약 1300종을 공유하고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자료 공유 확대로 금융 시스템 건전성과 예금자 보호 수준이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