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오링크, 보안 강화 웹방화벽 '웹프론트-K'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파이오링크, 보안 강화 웹방화벽 '웹프론트-K' 출시

파이오링크(대표 조영철)가 새로운 웹방화벽 '웹프론트-K'를 출시했다.

웹프론트-K 확장형은 제품 도입 당시 필요한 만큼만 성능과 용량에 맞춰 라이선스를 체결한다. 이후 확장이 필요하면 장비 교체 없이 라이선스 갱신으로 성능을 향상한다. 라이선스는 600메가비피에스(Mbps)부터 40Gbps까지 제공한다. 라이선스 적용 범위 내 메모리와 스토리지 용량 선택가능하다.

특히 시그니처와 지능형 논리분석 탐지가 결합된 듀얼 탐지 엔진으로 보안을 높였다. 알려진 취약점은 패턴 매칭으로 즉시 차단하고, 지능형 지속 위협(APT)이나 신종·변종 해킹은 공격 특성을 파악해 차단한다.

기본 제공 포트 외 모듈형태 1Gb, 10Gb, 40Gb(기가비트) 이더넷 포트와 최대 여덟 쌍 바이패스 포트를 추가 가능하다.

웹프론트-K는 복잡한 연산이 필요한 SSL/TLS 복호화 처리를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에서 동시 처리한다. 아이캡(ICAP) 통신을 지원해 고가 SSL/TLS 복호화, 가시성 장비를 대신한다.

로드밸런싱 기능으로 별도 부하분산 장비 없이 트래픽 폭주에서도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