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국내 e커머스서 고객지표부문 1위 달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티몬(대표 이진원)은 통계분석업체 닐슨코리안클릭 자료를 인용해 국내 e커머스 시장의 주요 고객지표부문에서 1위를 달성했다고 17일 밝혔다.

닐슨코리안클릭에 따르면 티몬은 전자상거래 카테고리내 전체 플랫폼 기준(PC+안드로이드 모바일) 주간 평균 체류시간에서 6주간(5월 27일~7월7일) 1위를 기록했다. 해당 기간 티몬 이용자주간 평균 체류시간은 27.5분으로 나타났다. 쿠팡(23.3분), G마켓(22.2분), 위메프(22분), 11번가(17.9분)이 뒤를 이었다.

1주일 중 2일 이상 앱을 방문하는 이용자 비율도 높은 비율을 나타냈다. 티몬은 6월 4주간 평균 71.9%를 기록했다. G마켓(71.2%), 위메프(69%), 쿠팡(68.2%), 11번가(67.7%) 순으로 집계됐다. 최근 선보인 이른바 '타임커머스'로 고객 유입율을 높인 덕이다.

이진원 티몬 대표(CEO)는 “타임커머스를 도입해 고객과 협력사 만족을 동시 추구한 결과 고객지표와 수익률이 큰 폭으로 개선됐다”면서 “언제나 쇼핑의 재미를 줄 수 있는 채널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티몬 "국내 e커머스서 고객지표부문 1위 달성"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