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솔라, 무안양파 소비촉진·판매운동 동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태양광 전문업체 탑솔라(회장 오형석)는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 무안지역 양파 생산농가를 돕기 위해 3000만원 상당의 양파를 구매해 불우시설 등에 기증했다고 17일 밝혔다.

오형석 회장은 “생산량 증가로 인한 가격하락으로 농민들의 힘들어 하는 것을 볼 때마다 많은 안타까움을 느낀다”면서 “작은 힘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무안군의 양파소비 촉진 및 판매운동에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다.

태양광 전문업체 탑솔라는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 무안지역 양파 생산농가를 돕기 위해 3000만원 상당의 양파를 구매해 불우시설 등에 기증했다.
<태양광 전문업체 탑솔라는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남 무안지역 양파 생산농가를 돕기 위해 3000만원 상당의 양파를 구매해 불우시설 등에 기증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