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한국거래소와 손잡고 '정보보호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회 확대한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한국거래소는 한국 인터넷, 정보보호 산업 혁신 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MoU)를 17일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에서 체결했다.(좌: 한국거래소 정운수 부이사장, 우: KISA 김석환 원장)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한국거래소는 한국 인터넷, 정보보호 산업 혁신 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MoU)를 17일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에서 체결했다.(좌: 한국거래소 정운수 부이사장, 우: KISA 김석환 원장)>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원장 김석환)이 한국거래소(KRX·이사장 정지원)와 국내 정보보호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회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교환했다.

양 기관은 국내 유망 스타트업 투자유치 기회 확대를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이들 기관은 △KSM에 등록을 희망하는 정보보호 스타트업 심의·추천 △정보보호 분야 스타트업 지원방안 마련을 위한 상호협력 △정보보호 스타트업 투자유치 지원을 위한 IR 피칭대회·투자상담회 공동개최 등을 협력한다.

KISA는 '정보보호 클러스터'를 판교에 조성해 국내 유망 정보보호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한다. KRX는 비상장주식 거래 가능한 '한국거래소 스타트업 마켓(KSM)'을 통해 상장 전 스타트업 주식유통을 지원한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정보보호 분야에 대한 기관 전문성을 바탕으로 KSM에 우수한 정보보호 스타트업을 추천할 것”이라면서 “전도유망한 국내 스타트업이 더 많은 투자유치 기회를 얻어 국내 정보보호 산업을 견인하는 주역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