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銀, 기업 전용 '파이팅코리아카드'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BK기업은행(행장 김도진)은 기업 전용 '파이팅코리아카드'와 '파이팅코리아플러스카드'를 19일 출시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IBK기업銀, 기업 전용 '파이팅코리아카드' 출시

파이팅코리아카드와 파이팅코리아플러스카드는 각각 이용금액의 0.1%, 0.5%를 'Air Money(에어 머니) 포인트'로 무제한 적립할 수 있다.

에어머니 포인트는 전 세계 항공사 항공권을 구입할 수 있는 포인트로, 국내 최초로 기업은행과 BC카드가 개발했다.

주민등록번호로 적립되는 기존 항공 마일리지와 달리 기업의 사업자번호로 적립된다. 해당 기업 소속 임직원 이용금액을 모두 합산 적립한다.

두 카드는 △국제선 항공권 3~7% △국내호텔·콘도 3~5% △해외여행 3~10% △KTX·SRT 10% △제주도 골프장 그린피 20~50% 할인 등의 출장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파이팅코리아카드는 국내 공항 라운지 연 2회, 파이팅코리아플러스 카드는 전 세계 공항라운지 무제한 이용 혜택을 제공한다.

파이팅코리아플러스카드는 이용 실적에 따라 에어 머니 포인트 30만점을 적립해주는 바우처 서비스와 △국내선 동반자 무료항공권 △국내외 호텔 무료 숙박권 △제주지역 렌터카 제공 등의 프리미엄 서비스도 제공한다.

'파이팅코리아카드' 연회비는 국내외겸용 5000원, 국내전용 3000원, '파이팅코리아플러스카드' 연회비는 국내외 겸용 50만원, 국내전용이 49만원이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