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50㎿급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 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동서발전은 세계 최대 50㎿급 대산 부생수소 연료전지 발전을 개시했다.
<한국동서발전은 세계 최대 50㎿급 대산 부생수소 연료전지 발전을 개시했다.>

한국동서발전은 세계 최대 50㎿급 대산 부생수소 연료전지 발전을 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50㎿급 연료전지 사업은 동서발전을 비롯해 한화에너지·두산이 공동으로 출자, 2020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설계·조달·시공(EPC) 및 시운전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에 앞서 동서발전은 2030년까지 5조8000억원을 투자해 미래 수소 에너지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을 수립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대산 수소연료전지 발전소는 사업 초기부터 기존 LNG를 사용하는 연료전지와 달리 석유화학 공정에서 발생하는 부생 수소를 활용하고, 국산 연료전지 기자재 공급 확대로 국내 수소 산업에 선도자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