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금융규제 샌드박스 설명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지원팀 한현탁 대리가 금융규제 샌드박스 설명회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한국핀테크지원센터 핀테크지원팀 한현탁 대리가 금융규제 샌드박스 설명회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NH농협은행(행장 이대훈)은 지난 17일 서울 서초구 소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입주 스타트업과 당행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국핀테크지원센터(센터장 정유신)와 '금융규제 샌드박스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혁신서비스 신청자격 및 심사절차, 심사기준 및 지정효과, 금융혁신 지원제도, 향후 운영일정 등을 공유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NH디지털챌린지플러스 1기 스타트업인 페이플 김현철 대표도 지난 4월 'SMS인증 방식의 온라인 간편결제 서비스'로 혁신금융 서비스 사업자에 선정된 사례를 발표하고, 선정 팁을 공유했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금융규제 샌드박스 도입으로 규제나 법령에 구애받지 않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들을 펼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됐다”며 “NH디지털혁신캠퍼스 입주 스타트업뿐 아니라 은행 차원의 잠재성 있는 아이디어가 금융시장을 선도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