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글로벌 VR·AR 미디어 데이' 22~23일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2일과 23일 양일간 '글로벌 VR·AR 미디어 데이(이하 미디어 데이)'와 'NRP 브이튜버 밋업(이하 밋업)'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18일부터 23일까지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개최되는 '2019 글로벌 개발자 포럼(GDF2019) 연계 행사로 경기도문화의전당 내 꿈꾸는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다.

먼저 22일 열리는 미디어데이는 해외 대표적인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미디어기업을 초청해 국내 VR·AR 기업, 산업 관계자와 만나 글로벌 VR·AR 산업 동향 및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다.

초청 연사로는 영국을 기반으로 한 유럽 대표 VR·AR 미디어사 '브이알 포커스' 케빈 조이스 CEO, 중국 최대 AR 포털 사이트 '에이알인차이나'(AR in China) 마이클 장 CEO, 일본 대표 VR·AR 미디어사 '모구라 브이알' 슌 쿠보타 CEO 등이 참가해 국가 및 대륙별 VR·AR 산업 현황을 발표한다.

경기도가 추진하는 국내 VR·AR 기업 육성 사업인 NRP(New Reality Partners)에 참가 중인 란앤파트너스 안준한 대표가 진행하는 글로벌 패널토론을 통해 VR·AR 산업이 나아갈 방향과 비전도 공유한다. 글로벌 시장 진출을 원하는 국내 VR·AR 기업을 위해 해외 대표 VR·AR 미디어사 등과 교류하는 시간도 예정돼 있다.

23일 개최되는 밋업은 글로벌 VR·AR 생태계 구축을 표방하는 국내외 기업간 교류회로 이번 주제는 '브이튜버(VTuber)' 기술이다. 이 기술은 가상 3D 캐릭터와 크리에이터가 연결돼 가상 크리에이터가 유튜브를 진행하는 VR·AR 분야 신사업 모델이다. VR·AR 산업을 비롯한 크리에이터 산업에까지 큰 파급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밋업에는 일본 대표 브이튜버 '키즈나아이'가 소속된 'UPD8' 비즈니스 매니저 시니치로 사다와 올해 브이튜버 산업에 1000억원 이상을 투자할 예정인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개발기업 '그리(GREE)' 사업총괄 PD 사카타 유토가 브이튜버 산업 현황 및 향후 전망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국내 최초 브이튜버 '초이(CHOY)'를 개발해 서비스 중인 스코넥엔터테인먼트가 현장에서 실시간 방송을 진해해 온오프라인 참여자와 소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열린다.

조한경 경기도 콘텐츠정책과장은 “이번 행사는 도내 VR·AR 기업 글로벌 네트워킹과 사업화 역량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중 하나”라며 “역량 있는 VR·AR 기업이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하고 글로벌 VR·AR 산업 생태계의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온오프믹스를 통해 신청하면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문의는 경기콘텐츠진흥원 광교클러스터센터로 하면 된다.

지난 7월 1일 열린 3회 밋업 행사.
<지난 7월 1일 열린 3회 밋업 행사.>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