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테크노파크,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는 최근 전남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불자유무역지역관리원, 율촌자유무역지역관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자유무역지역 입주기업의 기술력 제고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사업 수행을 위한 상호 협력 및 공동기획 △입주기업 기술력 제고 및 기술사업화를 통한 기업성장지원 △혁신성장을 위한 동향 및 정보 분석자료 공유 △해외 시장 개척을 위한 협업 추진 △효율적 기업지원을 위한 기관 간 연계 협력에 관한 사항 등에 협력기로 했다.

문철환 대불자유무역지역관리원장은 “대불자유무역지역의 입주기업에 대한 밀착지원이 활성화가 될 수 있도록 전남테크노파크와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지원사업을 발굴하는 등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최양관 율촌자유무역지역관리원장은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사업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해서라도 자유무역지역의 발전방안을 공유하고 모색함으로서 R&D, 수출확보 등 입주기업의 혁신성장에 이번 협약이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유동국 전남테크노파크원장은 “어려운 여건속에 있는 전남 자유무역지역의 입주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전수조사를 통해 원인과 해결책을 강구할 것”이라며 “입주기업의 애로사항 해결 등 혁신성장을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남테크노파크는 최근 전남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불자유무역지역관리원, 율촌자유무역지역관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남테크노파크는 최근 전남 자유무역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불자유무역지역관리원, 율촌자유무역지역관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순천=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