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구글과 산학협력 파트너십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과학기술원(KAIST·총장 신성철)이 19일 대전 본원에서 구글과 'KAIST-구글 산학협력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 향후 2년 동안 구글에서 연구 및 교육 관련 지원을 받는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한국과학기술원(KAIST)>

KAIST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AI 집중 연구 어워즈 △PhD 펠로십 △학생 해외학회 참가 지원 △교육과정 개발 및 지원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교육 지원 △구글 인턴십을 운영한다.

AI 집중연구 어워즈는 교수 연구 지원 프로그램이다. 황성주 전산학부 교수, 황의종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가 지난해 10월부터 연간 5만달러를 지원받아 구글과 공동 연구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최장 2년까지 프로젝트 기간을 연장할 수 있게 됐다.

학생 해외학회 참가 지원에는 총 7만5000달러, 교육과정 개발 및 지원에는 3만달러, 플랫폼 교육에는 10만달러를 지원한다.

KAIST는 이번 구글과 협력이 국내 최고 AI 교육·연구기관 위상을 확인하는 계기가 된다고 설명했다.

신성철 총장은 “KAIST-구글 협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인 AI 산업의 국가 경쟁력 강화를 선도할 것”이라며 “세계 무대에서 활동할 AI 전문가 양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대전=김영준기자 kyj85@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