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청렴사회협의회를 개최하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청렴사회협의회를 개최하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청렴사회협의회를 개최하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 구현을 위해 지난해 11월 주요 공공기관들이 모여 발족한 공기업 협의체다. 협약은 △윤리·청렴·투명경영 강화 △부패방지 및 청렴도 제고 △청렴협약 이행 및 점검 관련 실천과제 등 19개 조항으로 구성됐다.

회의에서는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을 포함해 신규 회원사 가입 승인, 청렴경영 성공·실패 사례집 발간, 하반기 활동계획 등 4개 안건에 대해 심의·의결하고 특강과 토론 등이 진행됐다.

김종갑 협의회 의장(한전 사장)은 “반부패·청렴 현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국가 청렴 정책에 선도적으로 참여, 청렴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자”고 당부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