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銀, 베트콤뱅크와 금융 교류 확대 맞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DGB대구은행(행장 김태오)이 지난 18일 베트콤뱅크(Vietcombank)와 금융업무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DGB대구은행(행장 김태오)이 지난 18일 베트콤뱅크(Vietcombank)와 금융업무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겸 DGB대구은행장(왼쪽 세번째부터)와 응우엔 타잉 뚱 베트콤뱅크 부행장이 기념촬영했다.
<DGB대구은행(행장 김태오)이 지난 18일 베트콤뱅크(Vietcombank)와 금융업무 상호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겸 DGB대구은행장(왼쪽 세번째부터)와 응우엔 타잉 뚱 베트콤뱅크 부행장이 기념촬영했다.>

베트콤뱅크는 2017년 유로머니지와 2018년 파이낸스 아시아지에서 베트남 최고 은행으로 선정됐다. 지난해 말 기준 자기자본이익률(ROE)를 23.5% 달성했다.

DGB대구은행 측은 이번 협약으로 한국과 베트남 간 금융 교류를 확대하고 동반성장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했다. 또, DGB금융그룹이 인도차이나 금융벨트를 구축하고 올해 안에 호치민 지점 인가를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앞서 2016년 6월 베트남 호치민 지점 설립 허가신청서를 제출한 데 이어 지난해 10월 베트남 총리실로부터 접수 확인서(CL)을 수령했다.

김태오 회장은 “대내외적으로 경영성과를 검증받은 현지 은행과의 업무 제휴로 시너지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