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동남아 첫 해외법인 베트남에 설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글로비스가 동남아 지역 해외 첫 법인을 베트남에 세우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현대글로비스는 25일 베트남 북부 하노이에서 베트남 법인(Hyundai Glovis Vietnam Co., Ltd.) 개소식을 했다고 밝혔다. 전금배 현대글로비스 물류사업본부장(전무)과 고객사 등이 참석했다. 내년 상반기에는 호찌민 영업 사무소를 추가 설립한다.

현대글로비스, 동남아 첫 해외법인 베트남에 설립

베트남 법인은 자동차와 비자동차 물류 사업, 현지 신사업 개발이 주 업무다. 현대글로비스는 연간 약 8만대 생산능력을 갖춘 현지 완성차 공장에 부품을 공급하고 일반 수출입 물류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하노이 법인은 자동차 물류를 하고 호찌민 사무소는 남부권역 비 자동차 물류영업을 맡아서 식품·저온물류(콜드체인), 섬유·의류 등 소비재 중심 물류 사업을 한다.

현대글로비스는 또 아세안 국가로 사업 확대시 베트남 법인을 교두보로 활용할 방침이다. 현대글로비스는 올해 초에는 중국 무역 중심지인 선전에 지사를 세우고 중국 남부에서 신규 화주 발굴에 나섰고 최근에는 인도 북부 델리와 서부의 최대 항구도시 뭄바이에 영업 지사를 설립했다. 현대글로비스의 해외 거점은 베트남 법인까지 총 71곳(법인 30곳, 사무소 25곳, 지사 16곳)으로 늘었다.

박태준 자동차 전문기자 gaiu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