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딜락, 디자이너 김충재와 협업한 '캐딜락 오브제' 전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캐딜락은 화가 겸 디자이너 김충재씨와 협업한 '캐딜락 오브제'를 캐딜락하우스 서울에 전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캐딜락이 화가 겸 디자이너 김충재와 협업한 캐딜락 오브제를 캐딜락하우스 서울에 전시한다.
<캐딜락이 화가 겸 디자이너 김충재와 협업한 캐딜락 오브제를 캐딜락하우스 서울에 전시한다.>

김 디자이너는 “캐딜락 자동차의 강인함과 고급스러움을 작품에 반영했다”면서 “스페인 건축가 안토니오 가우디에게 영감을 받아 직선과 곡선을 어떻게 활용할지 고민했으며, 캐딜락 디자인에 착안해 전시 작품에 빛을 활용했다”고 말했다.

이어 “금속을 활용해 캐딜락의 깔끔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캐딜락 오브제로 표현했다”면서 “캐딜락이 단순한 이동수단이 아닌 친밀감을 유도하는 매개체이자 다양한 영감을 주는 입체적인 공간으로 느껴지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캐딜락 오브제 전시는 9월 말까지 열린다.

정치연 자동차 전문기자 chiye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