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벤처스, 영상통화 기반 콘텐츠 플랫폼 '웨이브'에 투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벤처스가 영상통화 기반 콘텐츠 플랫폼 '웨이브(WAVE)' 운영사 웨이브코퍼레이션에 투자했다.

이번 투자로 웨이브코퍼레이션은 시리즈 A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TBT, SV인베스트먼트, 스파크랩벤처스가 공동 투자했으며, 투자액은 비공개다.

웨이브는 영상통화에 재미 콘텐츠를 결합한 신개념 모바일 소통 서비스다. 최대 8명이 실시간으로 영상통화 그룹에 모여 게임과 콘텐츠를 함께 즐길 수 있다. 방탈출, 마피아, 틀린그림찾기 등 웨이브 자체 개발 콘텐츠가 제공되며 유튜브, 웹툰 등도 감상 가능하다.

지난해 9월 출시 후 현재 웨이브 누적 가입자는 65만명을 돌파했다. 매일 20만회 이상 콘텐츠가 이용되고 있다. 최근 웨이브는 모바일 앱스토어와 플레이스토어에서 각 소셜 부문 앱 순위 1위를 달성했다.

이성호 웨이브코퍼레이션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더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생동감 있는 영상통화 경험을 극대화하기 위한 기술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는 “영상 매체와 라이브 기능이 새로운 대중문화로 부상하면서 웨이브 영상통화 플랫폼은 빠르게 1020 사용자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면서 “앞으로 웨이브가 세계 사용자를 가장 재밌고 편하게 연결하는 데 주도하는 플랫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카카오벤처스, 영상통화 기반 콘텐츠 플랫폼 '웨이브'에 투자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