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英 해롯서 OLED TV 제조사들과 프리미엄 마케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디스플레이가 영국 해롯백화점 1층 쇼윈도에 설치한 OLED 체험형 기부캠페인에 방문객이 손바닥 모양을 클릭해 참여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가 영국 해롯백화점 1층 쇼윈도에 설치한 OLED 체험형 기부캠페인에 방문객이 손바닥 모양을 클릭해 참여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영국 최고 프리미엄 백화점인 해롯백화점에서 글로벌 TV업체들과 손잡고 유럽 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시장 확대를 위해 제품을 공동 전시한다고 30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9일부터 9월 1일까지 영국 런던 해롯백화점 1층에 위치한 10개 쇼윈도에 LG전자, 파나소닉, 필립스, 뱅앤올룹슨 등 글로벌 TV 제조사와 프리미엄 OLED TV를 전시한다.

'왕실 전용 백화점'이라는 별칭으로 불리는 해롯은 프리미엄 제품만 소개하는 것으로 유명한 170여년 전통의 고급 백화점이다. 평소 명품 브랜드 대표 제품을 전시하는 1층 쇼윈도 10곳을 OLED TV로 전시해 일반 소비자에게 OLED TV의 프리미엄 인지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유럽은 신기술 수용도가 높아 프리미엄 시장에서 중요한 지역으로 인식된다. LG디스플레이는 해롯백화점과 협업해 유럽 시장에서 OLED 대세화를 강화할 방침이다.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에 따르면 유럽은 지난 1분기 세계 OLED 판매 수량의 51.7%를 차지하며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다. 유럽 내 2500달러 이상 시장에서 OLED TV 점유율은 59.1%로 LCD TV를 앞서 프리미엄 TV 시장 내 입지를 굳히고 있다.

LG디스플레이는 1층 쇼윈도 전시 외에도 5층에 'OLED 존'을 별도 설치했다. OLED 존에는 소비자가 제품을 보다 생생히 체험할 수 있도록 여러 TV 제조사의 OLED TV를 전시한다. 모든 제품 앞에 OLED 기술 특징을 요약한 메시지 보드를 설치해 OLED 우수성을 알린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는 영국을 시작으로 유럽 내 OLED 프리미엄 가치를 알리고 시장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 기간 중 LG디스플레이는 해롯과 함께 기부 캠페인을 연다. 소비자가 1층에 설치된 OLED 체험형 쇼윈도에 손바닥 모양 이미지를 클릭할 때마다 기부금이 누적된다. LG디스플레이는 최대 10만파운드(약 1억5000만원) 기부금을 영국 자선단체인 '전국 아동학대 방지기구'에 전달해 어린이 눈 건강을 지키는데 사용할 예정이다.

배옥진 디스플레이 전문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