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2분기 연속 흑자 달성..."수익성 중심 경영 추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11번가, 2분기 연속 흑자 달성..."수익성 중심 경영 추진"

11번가가 2분기 연속 영업이익을 기록하는데 성공했다.

2일 SK텔레콤 영업실적 공시에 따르면 11번가는 2분기 매출액 1458억 원, 영업이익 4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매출은 전 분기(1569억원) 대비 다소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134억원 개선되면서 2분기 연속 흑자를 유지했다.

11번가는 올해 연간 흑자 달성을 목표로 잡았다. 수익성 우선 운영 전략으로 고효율 마케팅을 추진하는 한편 '커머스 포털'을 중심으로 콘텐츠 검색, 동영상 리뷰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다.

이상호 11번가 대표는 “끊임없는 손익개선 2분기 연속 흑자를 냈다”면서 “'쇼핑의 시작은 11번가'라는 '커머스포털' 모습을 고객에게 선보이는 한편 늘 새롭고 즐겁게 쇼핑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