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영쇼핑, 양파·마늘 400t 팔았다...농가 지원 역할 '톡톡'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공영쇼핑은 최근 방영한 '양파 게릴라 초특가전' 10회차 방송에서 총 250t 양파를 판매했다고 6일 밝혔다.

해당 방송은 양파 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와 손잡고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1회 방송 기준 10분간 양파를 판매했다. 매 방송마다 평균 1500세트 이상 판매하며 고객 호응을 받았다. 공영쇼핑은 당초 기획안 5회 방송분을 10회로 연장하기도 했다.

공영쇼핑, 양파·마늘 400t 팔았다...농가 지원 역할 '톡톡'

마늘은 햇마늘이 수확된 지난 5월부터 현재까지 총 12회 방송에서 총 150t 가량 물량을 판매했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9억원이다.

공영쇼핑 관계자는 “우리 농산물 가격 안정을 위해 마련한 방송에 호응을 보낸준 고객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면서 “앞으로도 TV홈쇼핑 업계 유일한 공공기관으로서 공익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