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130명 수술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분당서울대병원 의료팀이베트남 응에안 지역 빈 인터네셔널 병원에서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의료봉사했다.
<분당서울대병원 의료팀이베트남 응에안 지역 빈 인터네셔널 병원에서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의료봉사했다.>

분당서울대병원(원장 백롱민)은 SK, 세민얼굴기형돕기회와 공동으로 지난달 14일부터 20일까지 베트남 응에안 지역 빈 인터내셔널 병원에서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행사를 진행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로 24번째를 맞는 얼굴기형 어린이 돕기 수술 봉사활동은 올해도 130여명 환자가 수술을 받았다. 베트남 의료진과 함께 수술을 진행하면서 의료기술을 자연스럽게 전수하고, 수술 기구와 장비도 기증한다.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장(세민얼굴기형돕기회장)은 “웃음과 미소로부터 소외된 많은 아이와 가족에게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용철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