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銀, AI 보이스피싱 차단 서비스 'IBK피싱스톱'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BK기업은행(행장 김도진)이 인공지능(AI) 기반 보이스피싱 차단 애플리케이션(앱) 'IBK피싱스톱'을 8일 오픈한다.

IBK기업銀, AI 보이스피싱 차단 서비스 'IBK피싱스톱' 오픈

기업은행이 금융감독원, 한국정보화진흥원과 개발한 'IBK피싱스톱'은 통화 도중 보이스피싱 사기 확률이 일정 수준에 도달하면 경고 음성과 진동으로 알려준다.

기업은행은 지난 3월부터 고객과 직원을 대상 시범운영을 통해 앱 효과와 안정성을 검증했다. 총 7만4000건을 분석, 총 339건 보이스피싱 의심 전화를 탐지하고 약 30억8000만원의 피해를 예방했다.

기업은행 고객이 아니어도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IBK피싱스톱을 다운로드 받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스팸차단 앱 '후후'를 업데이트해도 사용 가능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금융감독원 등 관련 기관과의 공조를 통해 운용체계(OS), 휴대폰 제조업체 상관없이 앱을 이용할 수 있도록 관계부처와 휴대폰 제조업계 등과 협의를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