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銀, 수수료 없이 해외결제 가능한 '씨티 글로벌 월렛 체크카드'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씨티銀, 수수료 없이 해외결제 가능한 '씨티 글로벌 월렛 체크카드' 출시

한국씨티은행(행장 박진회)이 '씨티 글로벌 월렛 체크카드'를 8일 출시했다.

원화는 물론 6개 외화까지 총 7개 통화로 결제할 수 있다. 연결 가능한 외화 입출금계좌의 통화는 미국달러(USD), 일본엔(JPY), 유로(EUR), 홍콩달러(HKD), 싱가포르달러(SGD), 중국 위안화(CNY) 등 총 6개다. 해당 통화에의 입출금계좌 개설, 연결계좌 등록 및 환전은 씨티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에서 가능하다.

국내가맹점 결제 건은 원화 계좌에서, 해외가맹점 결제 건은 외화계좌에서 해당 통화로 출금되도록 연결할 수 있다. 외화계좌를 연결해 두면 해외결제 시 해외결제수수료가 일절 부과되지 않는다.

외화 통화는 본인이 원하는 시점에 미리 환전하고 필요 시 외화 통장에서 결제할 수 있다. 모바일 환전 시 기본 50%부터 은행 고객 등급에 따라 최대 90%까지 환전 수수료 우대도 제공한다.

국내 가맹점에서도 점심·온라인·편의점·화관 3% 할인 등 연 최대 12만원 (월 최대 1만원)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원화 계좌를 씨티 클리어 통장으로 연결할 경우 전국 모든 은행 자동입출금기(ATM) 출금·이체 수수료 면제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