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민, “청주 사주당 태교랜드 조성사업 예산 9억원 정부예산에 반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수민 의원(바른미래당 청주청원 지역위원장)은 22일 “청주 '사주당 태교랜드' 조성사업 예산 9억원이 내년도 정부 예산안에 반영됐다”고 밝혔다.

김수민 바른미래당 의원
<김수민 바른미래당 의원>

사주당 태교랜드는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일대에 조성되는 태교공원이다.

김 의원은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이 같은 내용의 '2020 충청유교문화권 광역관광개발' 사업 정부예산안을 제출받았다고 전했다.

앞서 청주시는 기획재정부가 해당 사업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피력하자 김 의원과 협의를 진행했었다.

청주시는 청원구 내수읍 우산리 46번지 일원 25,130m² 부지면적에 총 사업비 187억원을 들여 태교건강관, 태교영유아관, 세계태교전시관, 태교태마공원 등의 사주당 태교랜드를 조성키로 했었다.

1000m²규모의 태교건강관에는 태아와 산모에 좋은 음식과 체형에 맞는 요리법 교육이 실시되며, 명상, 요가, 음악, 미술 등 태교관련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1350m² 규모의 태교영유아관에는 시청각 자료를 활용한 태교법 교육, 임산부와 영유아 부모 체류 및 체험시설이 운영된다. 450m² 규모의 세계태교전시관에는 태교신기 사본 등 사주당 이씨 관련 자료와 세계의 태교 관련 서적 및 자료가 전시될 예정이다. 태교테마공원은 광장, 정원, 명상 숲 등 지역경관을 활용해 조성된다.

김 의원은 “차별화된 태교문화콘텐츠 개발로 지역 일자리 창출 및 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운보의집, 초정약수, 세종대왕 행궁 등 주변관광지와 연계해서 시너지를 극대화 기대효과도 노릴 수 있다고 부연했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이기도 한 김 의원은 “사주당 태교랜드 조성사업이 정부 예산안에 반영이 된 만큼 향후 국회 문체위, 예결위 등을 거쳐 국회 본회의 통과까지 꼼꼼하게 챙겨보겠다”고 말했다.

안영국 정치 기자 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