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CE비즈니스플랫폼, P2P금융 시장 진출..."중소기업과 개인간 윈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나이스비즈니스플랫폼(대표 최정환)이 기업금융플랫폼 'NICEabc' 서비스를 26일 시작했다.

NICE비즈니스플랫폼, P2P금융 시장 진출..."중소기업과 개인간 윈윈"

나이스비즈니스플랫폼은 나이스홀딩스 자회사다.

개인간(P2P)금융 플랫폼 NICEabc는 기업에는 합리적인 매출채권과 전자어음 할인을, 개인에게는 안전하고 의미 있는 투자처를 제공한다.

연간 국내 전자어음 발행 규모는 약 550조원인 데 비해 할인 규모는 약 20조원에 불과하다. 이에 나이스그룹은 수년간 중소기업 대상 공급망 금융 활성화를 위한 내부 준비를 거쳐 서비스를 론칭했다.

나이스그룹이 보유한 컨설팅·심사 분야 전문성을 활용한 변별력 높은 인공지능(AI) 활용기업평가모형은 리스크를 최소화하면서 안정적인 자금운용을 가능하게 할 전망이다.

NICEabc는 '모든 비즈니스를 이어주는 금융플랫폼'이라는 서비스 모토에 걸맞게 기업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연결, 중소기업의 비즈니스 역량을 강화하는 통합기업정보플랫폼을 목표로 한다.

최정환 나이스비즈니스플랫폼 대표는 “NICEabc 론칭으로 기존 제도권 금융에서 실현하기 힘들던 '모든 참여자가 행복한 금융'을 구현하고자 한다”며 “금융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중소기업에 대한 혁신적 지원을 이끌어냄으로써 기업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