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마케팅 콘퍼런스 'FMS 서울 2019'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페이스북이 3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기업 마케팅 담당자, 디지털 마케팅 전문가를 대상으로 페이스북 마케팅 서밋 서울 2019(FMS)를 개최했다.

FMS는 페이스북이 매년 세계 주요 시장을 돌며 진행하는 마케팅 콘퍼런스다. 베를린, 암스테르담, 벤쿠버에 이어 서울에서 열리는 이번 콘퍼런스는 지금까지 열린 페이스북 콘퍼런스 중 가장 큰 규모다. 사전 등록한 국내 주요 기업 임원, 브랜드 담당자와 디지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분야에 종사하는 전문가 1500여명이 참석했다.

기존 행사가 페이스북 광고 상품을 중심으로 한 인사이트나 성공사례 공유에 무게를 두었다면 이번 행사는 대중 소비행태와 디지털 콘텐츠 트렌드에 집중했다.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는 “마케팅 플랫폼으로서 '안전 및 보안'을 최우선으로 광고주의 브랜드 가치를 지키고, 소비자와 광고주 모두 개인정보 보호 권한을 강화하며 새로운 경험을 위한 혁신기술에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정 대표는 “요즘은 소비자가 무한 선택지를 손에 쥐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시대지만, 뚜렷한 정체성을 가지고 창의적으로 소통하는 기업은 매일 새로운 기회를 만든다”면서 “1인 기업에서 대기업까지 다양한 규모 기업과 브랜드가 모두 성공할 수 있는 플랫폼이 되기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가 FMS에서 기조연설하고 있다. 사진=페이스북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가 FMS에서 기조연설하고 있다. 사진=페이스북>

김시소 게임/인터넷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