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동국대, 공공데이터 기반 소셜벤처 육성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대학연계 프로젝트를 통해 '글로벌 창업도시 서울'을 위한 노력을 이어간다.

최근 SBA 측은 동국대 측과 공공데이터 기반 소셜벤처 산업 육성을 중심으로 하는 '캠퍼스 CEO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캠퍼스 CEO 육성사업'은 서울시 '글로벌 TOP5 창업도시 서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중인 SBA-서울소재 13개 대학 연계사업이다.

SBA-동국대 '캠퍼스 CEO 육성사업'은 서울시 도시재생실, 관광체육국, 도로교통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공공·사회·기업연계·스타트업 분야의 실질 문제 해결책을 마련하는 것에 목표를 두고 실전에 참여할 수 있는 CEO를 발굴육성하는 '실전형 창업강좌' 형태로 추진된다.

윤성이 동국대 총장은 “캠퍼스CEO 육성사업을 통해 다양한 강좌와 실무 중심의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생들의 기업가정신을 고취시키며, 미래 CEO가 될 대학생들의 실전 창업역량을 키우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김대영 동국대 창업원장은 “캠퍼스 내는 물론 외부의 지역사회 연계를 통해 융합형 혁신인재를 집중 양성하고 지속가능한 창업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익수 SBA 고용지원본부장은 “SBA와 동국대의 캠퍼스CEO 육성사업은 공공데이터 활용 및 지역사회 연결을 통해 지역사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 실전형 소셜벤처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며 “사회적 기업가정신으로 무장한 이들 대학생들은 향후 소셜벤처를 통해 서울의 지역사회와 산업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일자리 창출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