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허민 전 네오플 대표의 원더홀딩스에 전략적 투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넥슨이 허민 전 네오플 대표의 원더홀딩스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 신주인수 방식으로 원더홀딩스 지분을 확보했다.

이번 투자를 통해 넥슨과 원더홀딩스는 전략적 파트너 관계를 구축한다. 원더홀딩스 산하 게임 개발사인 원더피플과 에이스톰 게임 개발과 라이브 서비스에 협력한다. 허 대표는 넥슨 외부 고문으로 넥슨 게임 개발에 전반적으로 참여한다.

원더홀딩스는 허 대표가 2009년 설립했다. e커머스 플랫폼 '위메프'와 게임 개발사 '원더피플' '에이스톰'을 소유한 지주회사다.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는 “원더 홀딩스 자회사는 넥슨이 추구하는 방향과 맞닿아 있다”며 “게임에 대한 허민 대표의 높은 열정과 통찰력은 넥슨 경쟁력 제고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 기자 hsool@etnews.com

넥슨, 허민 전 네오플 대표의 원더홀딩스에 전략적 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