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기업맞춤형 '정보보호 실무자 양성과정' 성료…디지털 보안테크 인재 육성 박차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4차 산업혁명 활성화에 따라 대두되는 정보보안 필요성에 부합하는 융합형 인재육성에 힘을 싣고 있다.

최근 SBA 측은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와 공동추진한 '기업수요 맞춤형 정보보호 실무자 양성과정'을 마무리, 디지털 보안테크 인재들을 배출했다고 전했다.

이번 과정은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컴퓨팅, 개인용 서버, 모바일 기기 등의 보편화에 따른 '정보보안' 우수인재 수요에 따라 마련된 것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특히 기업현장 실무진들과 마주하며 시스템·네트워크·웹·보안관제·컨설팅 등의 실무적인 내용들을 교육함으로써, 현장맞춤형 정보보안 우수인재를 육성해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정익수 SBA 고용지원본부장은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 혁신기술의 등장에 따라 초연결 시대를 앞두고 있는 현재, 디지털 보안의 중요성은 날로 높아지고 있다”며 “많은 기업들이 디지털 보안 인력난을 겪고 있는 상황 속에 SBA는 우수한 보안테크 인재를 양성해 서울기업의 경쟁력 강화는 물론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