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추석 연휴 사이버 보안태세 등 점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추석 연휴 사이버 보안태세 등 점검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추석연휴가 시작된 12일 한국인터넷진흥원 인터넷침해대응센터와 중앙전파관리소 전파종합관제센터를 방문했다.

이날 최 장관은 추석 연휴기간 혹시 모를 사이버 공격과 GPS 전파교란 등 비상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현장을 살펴봤다.

최 장관은 비상근무 직원에게 “국민이 안전하게 인터넷을 이용하고 전파교란으로 인한 안전사고가 발행되지 않도록 철저한 근무태세를 유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노고에 고마움도 표시했다.

인터넷침해대응센터는 민간분야 사이버 위협·침해사고 대응과 인터넷 이상 징후의 24시간 모니터링 및 대응을 하고 있다.

전파종합관제센터에서는 GPS 전파교란 신호와 선박·항공기의 조난·안전 및 관제 주파수 등 중요 주파수를 24시간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전국에 27개 '혼신조사팀'과 전파관제센터에 2개의 '위기대응기동팀'을 운영하고 있다.

김용주 통신방송 전문기자 kyj@etnews.com